sweet_subvisual.png

HOME > 알림마당 > 전시회뉴스 > 전시회뉴스

: 165

: 관리자 : 2018-10-18

(SWEET2019) 광주시, 신재생에너지 보급 융·복합지원사업 추진

img_20180918182546_73a2a266.jpg
 

광주시, 신재생에너지 보급 융·복합지원사업 추진 


  • "남구 대촌동 일원 137곳 대상~내년 설비 설치"

    광주광역시는 산업통상자원부 주관, 한국에너지공단이 추진하는 ‘2019년 신재생에너지 보급 융·복합지원사업’에 선정돼 약 10억원의 사업비를 확보했다고 18일 밝혔다. 

    이번 공모에 선정된 사업은 남구 대촌동 일원 137곳(태양광 123곳 358kW, 태양열 14곳 84㎡)에 신재생에너지를 보급하는 내용으로, 한국에너지공단의 분야별 전문가로 구성된 심사위원들로부터 사업계획서 공개평가와 현장평가에서 타당성을 인정받았다.

    신재생에너지 융·복합지원사업은 동일한 장소(건축물 등)에 태양광, 태양열, 지열 등 2종 이상 신재생에너지원 설비를 동시 설치하거나 주택․공공․상업(산업) 건물 등 지원대상이 혼재돼 있는 특정구역에 1종 이상의 신재생에너지원 설비를 동시 설치하는 사업으로, 재생에너지를 이용해 해당 건축물에 전기, 온수를 공급하게 된다.

    3kW 태양광을 설치할 경우 사용자는 설치비 630만원 중 약 95만원을 부담하게 된다. 특히 월 6만원 상당의 전기요금을 절감할 수 있어 2년 이내에 자부담 비용 회수가 가능하다.

    특히 관리업체가 모니터링 설비를 통해 전체 가구의 발전량을 실시간으로 체크하고, 사용자보다 해당설비의 이상 유무를 먼저 인지해 수리를 지시하는 방식으로 전자기기에 익숙하지 않은 어르신들도 안심하고 사용할 수 있다.

    이상배 시 전략산업국장은 “신재생에너지 보급 융·복합지원사업을 계기로 도심 외곽 농촌 마을 등을 사업대상지로 추가 발굴할 계획이다”며 “광주시, 자치구, 한국에너지공단 등 관계기관이 노력해 보다 많은 주민에게 혜택이 가도록 민간보급사업을 확대하겠다”고 말했다.

출처 : 위키트리 노해섭 기자 기사 

첨부파일
답변하기 목록으로
댓글 0
 
0 / 500
  •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.